아파트라이프


 2019-07-22
  •  
         Calendar     광고문의     이벤트


     


          New

          아파트소식 - 경기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수원시, 벽면균열 보수·경비실 에어컨 설치 등 공동주택 주거환경 개선에 20억 원 지원

          수원시가 벽면균열 보수, 경비실·용역원 쉼터 에어컨 설치 등 공동주택 주거환경 개선에 보조금 20억 원(시비)을 지원한다.

          수원시는 최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9년도 공동주택관리 지원사업 계획’을 ‘공동주택 보조금지원사업 심의위원회’에서 의결하고, 올해 보조금 지원대상을 확정했다.

          주요 지원내역은 ▲노후 공동주택단지 시설 유지보수 17억 3000만 원(79개 단지) ▲경비실·용역원 쉼터 에어컨 설치 3700만 원(43개 단지) ▲영구·국민임대아파트 공동전기료 7000만 원(12개 단지) ▲공동체활성화 공모사업 1억 3000만 원 등이다.

          ‘노후 소규모 공동주택 시설 유지보수’는 20세대 이상 소규모 공동주택 주민 안전을 위해 벽면균열, 옥상누수 등을 보수하는 것이다. 단지 안 도로·어린이놀이터·경로당 등 공동시설물을 안전하고 쾌적하게 만드는데 사용된다.

          ‘경비실·용역원 쉼터 에어컨 설치’는 사회적 약자인 경비원·미화원 등 공동주택 용역원들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것이다. ‘영구임대아파트 공동전기료 지원’은 영구임대아파트에 거주하는 수급자 가구 등 취약계층을 위한 복지정책이다.

          또 단지 안 입주민 대화방 공간조성 등 주민 화합과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사업도 6월 중 별도 공모를 통해 사업을 선정하고 지원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공동주택관리 보조금 지원사업은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한 것”이라며 “시민들의 다양한 요구에 맞는 지원사업을 발굴해 도시 주거 수준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수원시청] 2019.5.7. 

          첨부파일 다운로드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9-05-08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아파트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