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라이프


     전국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연합회

  •  
         Calendar     광고문의

    New

    전아연 ‘2018 아파트 행복을 위한 워크숍’ 성황리에 마쳐

     

     

    (사)전국아파트입주자대표회의연합회(회장 이재윤, 이하 전아연)에서는 지난 11월 24일부터 25일까지 경주시 감포에 소재한 덕영치과병원 연수원에서 워크숍을 개최했다.

     

    전아연의 회원 증대 및 활성화, 아파트 입주민의 권익향상을 위한 제도 개선 그리고 소통과 공동체의식 강화 등을 위해 ‘2018 아파트 행복을 위한 워크숍'이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번 워크숍에는 이재윤 회장, 강효상 국회의원, 전아연의 전국 각 지부장 및 지회장 등 190여 명의 많은 관계자가 참석하여 1박2일의 일정으로 다양한 행사와 단합된 모습으로 진행되었다. 

     

    이재윤 회장은 “우리사회에서 ‘이웃사촌’이라는 개념이 점점 사라져 간다. 이웃과 정을 나누고 소통하는 것이야 말로 건강한 사회를 판단하는 척도이며 봉사와 배려를 가장 현실적으로 실천하는 것이다. 대다수의 국민이 아파트 입주자인 만큼 잊혀 가는 삶의 미덕을 다시 살리고 부각하는 것이 오늘날 우리 공동주택 입주민의 역할이다”라는 말로 워크숍의 개최 의미를 재차 강조했다.



     

    워크숍 첫째 날에는 가톨릭대학교 은난순 박사가 ‘주민참여를 위한 커뮤니티 활성화와 입주자대표회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강의를 했으며, 진성원 경기도지부장의 ‘회원 증대’, 박병일 대국북구지회장의 ‘지자체 예산지원’에 관한 사례 발표가 있었다.

     

    진성원 지부장은 “전아연의 조직 강화를 위해서는 조직 구성을 지부와 지회에 그칠 것이 아니라 동 조직까지 확대해야 하며, 계획적이고 정형화된 일정으로 유관업체와 상시적인 협력체계를 갖추어야 한다”고 강조했으며, 박병일 지회장은 “전아연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신규 사업을 발굴해야 하며 이를 성사시키기 위해서는 행정조직과의 업무적 교감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둘째 날에는 이재윤 회장이 ‘시와 함께 풀어보는 행복론’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하였으며, ‘공동주택관리제도 개선방안과 입주자대표회의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김원일 전아연 수석부회장의 강의가 있었다.

     

    한편 이번 행사에 참석한 강효상 국회의원이 전아연의 고문으로 추대되어 추대패가 전달되었으며, 김혜숙 여성위원장에 대한 위촉패가 수여되었고 전아연에 '관리규약준칙위원회'가 구성되었다.


     

    이번 워크숍에서 회원들은 전아연의 핵심 운동으로써 '이웃과 인사합시다'를 결의하였으며, 특히 강의와 사례발표 시 많이 질문하고 열띤 토론을 벌이는 등 뜻깊고 커다란 성과를 거둔 워크숍이 되었다. 


    본 일정을 마친 후 회원들은  친교의 시간을 가졌으며 경주불국사 등을 관광하고 워크숍을 기념하는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모든 일정을 마무리했다.

     

     

     


    [전아연] 2018.12.3.

    첨부파일 다운로드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8-12-03

    조회수2,301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연합회소식